산행 580

설 연휴 첫날 새벽 큰 사고를 치른 덕고산 산행

◎ 일 시 : 2024.02.09(금) 06:00~09:20 ◎ 코 스 : 입석리-횡여고삼거리-청용삼거리-레프츠공원감림길-이재봉 정상(왕복) 친구로부터 새벽 치악산을 가자는 연락이 왔으나 서울에서 내려 온 한 다른 친구와 점심식사 약속이 있어 치악산을 다녀올 시간이 없어 나홀로 덕고산에 올랐다. 금년들어 처음 덕고산에 올랐는데 안개가 끼어 조망은 좋지 않았지만 이재봉 정상에서 컵라면을 끓어 딱 한젓가락 집어 넣었는데, 동쪽 하늘에 붉은 일출이 멋지게 솟아 오른다. 라면을 먹다 말고 헬기장에 올라 몇 장 촬영을 하고 다시 와 아침식사를 마치고 하산~여기저기 멋진 소나무 숲을 감상하며 내려오는데,대부분의 논은 녹았으나 낙엽이 많아 스틱을 잡고 조심히 내려오다가순식간에 미끄러져 넘어지면서 팔을 짚었는데 뚝 소..

산행 2024.02.10

폭설 내린 치악산 향로봉 산행

◎ 일 시 : 2024.02.06(화) 08:25~12:20 ◎ 코 스 : 국형사 주차장-보문사-고든치 삼거리-향로봉 (왕복) 어제 오전부터 빗방울과 눈발이 왔다갔다 하고, 내일 새벽 3시경부터는 모두 그치고 날이 개인다는 예보가 있어 멋진 상고대와 아름다운 하늘을 기대하고 아침에 일어나보니, 7시가 넘도록 눈발이 날리고 10까지 눈이 내린 후 하루 종일 흐림으로 바뀌었다. 어짜피 출발 준비를 했으니 7시30분 출발 황골탐방지원센터로 향했다. 그런데 주차장 입구가 통제되어 눈을 치우려 하는가보다 생각하고, 인근에 주차를 하고 올라가니 직원이 폭설로 산행을 통제한다고 한다. 아니, 눈도 별로 내리지 않았고 곧 그친다 하는데 왜 통제를 하는지??? 어쩔 수 없이 돌아서 혹시나 하고 국형사 주차장으로 가서 차..

산행 2024.02.06

설경과 운해와 상고대 그리고 빙화까지 아름다운 선자령 산행

◎ 산행일시 : 2024.01.29(월) 06:50~11:20 ◎ 산행코스 : 주차장-KT송신소-전망대-선자령 정상-계곡길-재궁골삼거리-국사성황당-주차장 어제(1.28, 토) 치악산에서 멋진 운해와 설경을 보고 왔는데 오00사장님께서 하루만에 또 산행을 하자고 제안이 들어왔다. 허리디스크에 무리인 줄 알지만 그래도 이제 1월도 얼마남지 않았고, 요즘같이 아름다운 풍경을 보기 쉽지 않아 계방산이나 선자령 등 비교적 쉬운 곳으로 다녀오기로 하고, 고민하다가 더 쉬운 선자령으로 향했다. 선자령은 해발 1,187미터로 계방산보다 훨씬 낮아 오르기는 쉽지만 포근한 날씨에 시야가 좋지 않을까 의구심이 들었다. 오전 5시30분경 횡성을 출발 평창휴게소에서 커피 한잔씩 마시고 선자령에 도착하니 6시45분경 영하 14...

산행 2024.01.30

춤추는 운해와 아름다운 상고대가 핀 치악산

◎ 산행일시 : 2024.01.28(일) 05:45~10:05 ◎ 산행코스 : 황골탐방지원센터-입석사-쥐너미재-헬기장-비로봉(왕복) 지난 한주간 치악산 주변으로 하얗게 핀 상고대가 아름다웠으나 아직도 남아 있을까 의문이 들기는 하지만 이번 주도 그냥 넘어갈 수 없어, 덕고산이나 간단히 다녀올까 고민하다 5시도 안 된 새벽 일찍 잠이 깨어 시원한 조망이라도 보고 싶어 나홀로 황골탐방지원센터로 향했다. 아직은 날도 새지 않은 새벽 훤한 달빛에 의지해 한참을 오르다 보니, 입석사를 지나 해발 800여미터 지점을 지나니 얇게 핀 상고대가 보이는 듯하다. 그런데 해발 975미터 제1캠프를 지나 해발 1,155미터 지점인 제2캠프를 지나도 안개가 자욱하여 조망은 틀린 듯하고, 그나마 상고대라도 펴 다행이라 생각하고..

산행 2024.01.28

깨끗한 조망과 아름다운 상고대에 포근한 날씨까지 좋았던 치악산 산행

◎ 일 시 : 2024.01.21(일) 07:20~12:25 ◎ 코 스 : 황골탐방지원센터-입석사-쥐너미재-헬기장-비로봉(왕복) 어제 오후부터 밤사이 비나 눈이 내린다는 예보가 있어 치악산엔 오늘 상고대가 예쁘게 필 것이란 기대를 갖고 산행에 나섰다. 평소보다 다소 늦은 오전 7시경 오00 사장님과 집을 출발하여 7시20분경 황골탐방지원센터에 차를 세우고 오르는데... 날씨가 너무 포근하여 상고대를 보기는 틀리지 않았을까 생각했는데 입석사 오름길엔 살짝 덮인 눈이 멋진 설경을 연출하고 있지만 입석사 위로는 나무에 쌓인 눈이 보이질 않는다. 한참을 올라 해발 951미터 제1캠프를 지나 해발 1,155미터 제2캠프를 지나니 얇게 핀 상고대가 조금씩 보이고, 조금 더 오르니 횡성군 강림면 방향 능선을 따라 향..

산행 2024.01.21

산사모 및 오를레 회원과 함께 2024년 새해 첫 태백산 일출산행

◎ 일 시 : 2024.01.06(토) 05:20~09:20 (횡성 출발 03:00시, 횡성 도착 13:50) ◎ 코 스 : 유일사주차장-주목군락지-장군봉-천제단-망경사-당골관리사무소 금년에는 길도 미끄럽고, 허리디스크도 있어 1월 1일 새해 일출 산행은 하지 못하고 오늘 산사모 회원 및 오를레 회원 10여명과 함께 태백산 일출 산행을 나섰다. 아직은 허리디스크도 좋지 않고, 나이도 들어가니 앞으로 스틱을 사용해 보기로 했다. 새벽 3시 14명의 회원들이 횡성을 출발, 유일사 주차장에 도착하니 5시 10분이 조금 넘었다. 모두 준비를 하고 5시22분경 산행을 시작하는데, 오랫만에 스틱을 사용해 오르니 사진 촬영시 조금 불편하기는 해도 훨씬 힘도 덜들고 오르기가 수월하다. 앞으로는 운동 중에도 꼭 스틱을 ..

산행 2024.01.06

2023년 15번째 오른 치악산 비로봉의 아름다운 조망과 연무

◎ 산행일시 : 2023.12.05(일) 06:20~10:30 ◎ 산행코스 : 황골탐방지원센터-입석사-해발 951m쉼터-해발 1,155m쉼터 -쥐너미재전망대-헬기장-비로봉(왕복) 지난 10월 하순 나홀로 사다리병창길로 올라 아름다운 단풍을 본 이후 허리디스크가 10여년 만에 재발하여 산행을 잠시 쉬다가 답답하고 상고대도 보고 싶은 마음에 황골탐방지원센터를 출발, 1시간 50여분 만에 정상에 오르니, 상고대는 비로봉 주변과 헬기장 주변으로 일부만 남아 있었고, 살짝 핀 연무와 멀리 월악산과 주흘산, 소백산 능선이 남으로 조망되고, 동쪽으로는 가리왕산과 백덕산, 청옥산이 조망된다. 서쪽으로도 조금은 흐리하지만 용문산과 백운봉이 눈에 들어왔다.

산행 2023.12.03

절정을 맞은 단풍과 운해가 아름다운 날 사다리병창길로 오른 치악산

◎ 일 시 : 2023.10.28(토) 05:50~11:10 ◎ 코 스 : 구룡탐방지원센터-구룡사-세렴폭포-사다리병창-말등바위전망대-비로봉(왕복) 오늘은 산사모와 함께 오대산을 가고자 했으나 여기저기 행사가 많아 함께하지 못하고, 치악산 단풍을 보고 오고자 새벽 이른시간 출발하여 구룡사계곡을 거쳐 사다리병창길로 오른다. 너무 이른 시간이라 아직 어두워 헤드랜턴을 밝히고 오른다. 2시간 20분 만에 비로봉 정상에 서니, 하늘은 눈부시게 푸르고 동쪽 방향엔 멋진 운해가 펼쳐진다. 40여분을 머물다 하산을 하는데, 정상부근은 모두 낙엽 떨어져 스산하다. 말등바위전망대를 거쳐 사다리병창이 가까워지니 단풍이 절정이라 울긋불긋 황홀한 색감을 뽑낸다.

산행 2023.10.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