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글 1105

담양 죽녹원과 순천만 주변 벚꽃 여행

◎ 일 시 : 2024.03.28(목) 05:00횡성출발 ◎ 날 씨 : 봄비 오늘 무등산 등산을 하고 내일 귀가하면서 몇몇 곳을 둘러보고 올라 가려 했으나 아침부터 시작된 비가 하루종일 내리는 바람에 전라도 여행을 먼저 하고 내일 일찍등산 후 올라가리로 하고, 먼저 담양 죽녹원을 들려 차 한잔 하고 돌아본 후메타세콰이어길 산책 후 짬뽕순두부(맛은 별로임)로 점심식사를 하고순천만 국가정원을 가니 4월까지 문을 닫아 볼 수 없다하여 강변을 나가니아직 만개는 하지 않았으나 그런대로 벚꽃이 아름다워 그나마 위안을 삼았다.다시 광주로 올라 와 갈매기살과 막창으로 저녁식사를 하고 취침을 한다.

여행 2024.03.30

야생화 찾아 떠난 천마산

◎ 산행일시 : 2024.03.15(금) 07:35~12:05 ◎ 산행코스 : 다래산장-천마의집-꺽정바위-전망대-정상-돌핀샘-다래산장 보통 천마산 호평동계곡의 만주바람꽃, 꿩의바람꽃, 얼레지, 큰괭이밥, 복수초, 노루귀, 처녀치마 등 대부분의 야생화는 3월 하순경부터 4월 상순경이 절정이지만 금년에는 날씨가 포근하여 너도바람꽃은 물론이고, 복수초와 꿩의바람꽃 등도 피었을 거란 기대를 품고 4명의 산행 동료와 함께 찾았으나 아직도 음지엔 눈과 얼음이 그대로 있어 등산로도 위험할 뿐만아니라 너도바람꽃 이외엔 꽃의 거의 찾아 볼 수 없었다.

산행 2024.03.16

태국 북부 휴양도시 치앙마이 여행 3일차(2024.02.19)

◎ 여행일정 : 2024. 02. 19(월) ◎ 여행코스 : 골든트라이앵글-팡아오사원 전망대-백색사원(치앙라이), 오찬-치앙마이 이동 중 휴게소 족욕 마사지-만찬(삼겹살)-야시장(과일시식)-호텔 이동 치앙라이(Chiang Rai)는 태국 최북단의 지방 치앙라이 주, 암프 므앙 치앙라이의 도시이다. 1262년 멩라이 왕에 의해 세워졌으며, 멩라이 왕조의 수도가 되었다. 그러나 멩라이 왕이 치앙라이에 새로운 도성을 짓자 곧 이 지위를 상실했다. 그 후 치앙라이는 버마에 의해 함락되었고, 수 백년 동안 버마의 통치 하에 있게 되었다. 1786년 치앙라이는 치앙마이의 봉토가 되었고, 시암이 1899년 치앙라이를 포함하여 치앙마이를 병합했다. 1933년 치앙라이는 태국의 주가 되었다. 치앙라이 시는 치앙마이에서 ..

여행 2024.02.22

태국 북부 휴양도시 치앙마이 여행1일차(2024.02.17)

◎ 여행일정 : 2024. 02. 17(토) ◎ 여행코스 : 횡성 출발(09:20)-인천공항 도착(12:00)-공항 이륙(15:55)-치앙마이 도착(20:05. 한국시각 22:05)-숙박 태국의 면적은 한국의 5.4배, 한반도의 2.3배 정도이며, 인구는 7,180만명, 연평균 기온 26℃로 건기는 11월~2월, 여름은 3월~5월 우기는 6월~10월로 지금이 가장 여행하기 좋은 계절이라 한다. 실제로 우리가 머물렀던 기간에도 계속 화창하고, 아침 저녁으로는 시원한 날씨였다. 화폐단위는 바트(baht)로 원화의 약 40배이며 시차는 우리나라보다 2시간 느리다. 우리가 방문한 치앙마이는 고도 335m의 기름진 산간 분지 중심부 근처, 차오프라야 강의 주요지류인 핑 강변에 있으며, 타이 북부지역과 미얀마에 있..

여행 2024.02.22

설 연휴 첫날 새벽 큰 사고를 치른 덕고산 산행

◎ 일 시 : 2024.02.09(금) 06:00~09:20 ◎ 코 스 : 입석리-횡여고삼거리-청용삼거리-레프츠공원감림길-이재봉 정상(왕복) 친구로부터 새벽 치악산을 가자는 연락이 왔으나 서울에서 내려 온 한 다른 친구와 점심식사 약속이 있어 치악산을 다녀올 시간이 없어 나홀로 덕고산에 올랐다. 금년들어 처음 덕고산에 올랐는데 안개가 끼어 조망은 좋지 않았지만 이재봉 정상에서 컵라면을 끓어 딱 한젓가락 집어 넣었는데, 동쪽 하늘에 붉은 일출이 멋지게 솟아 오른다. 라면을 먹다 말고 헬기장에 올라 몇 장 촬영을 하고 다시 와 아침식사를 마치고 하산~여기저기 멋진 소나무 숲을 감상하며 내려오는데,대부분의 논은 녹았으나 낙엽이 많아 스틱을 잡고 조심히 내려오다가순식간에 미끄러져 넘어지면서 팔을 짚었는데 뚝 소..

산행 2024.02.10

폭설 내린 치악산 향로봉 산행

◎ 일 시 : 2024.02.06(화) 08:25~12:20 ◎ 코 스 : 국형사 주차장-보문사-고든치 삼거리-향로봉 (왕복) 어제 오전부터 빗방울과 눈발이 왔다갔다 하고, 내일 새벽 3시경부터는 모두 그치고 날이 개인다는 예보가 있어 멋진 상고대와 아름다운 하늘을 기대하고 아침에 일어나보니, 7시가 넘도록 눈발이 날리고 10까지 눈이 내린 후 하루 종일 흐림으로 바뀌었다. 어짜피 출발 준비를 했으니 7시30분 출발 황골탐방지원센터로 향했다. 그런데 주차장 입구가 통제되어 눈을 치우려 하는가보다 생각하고, 인근에 주차를 하고 올라가니 직원이 폭설로 산행을 통제한다고 한다. 아니, 눈도 별로 내리지 않았고 곧 그친다 하는데 왜 통제를 하는지??? 어쩔 수 없이 돌아서 혹시나 하고 국형사 주차장으로 가서 차..

산행 2024.02.06